iPhotoScrap
"훈민정음학회"   (1 of 1)
신문스크랩: 인구 6만 찌아찌아족 공식문자로 한글 채택 (한글;찌아찌아어;인도네시아;훈민정음학회;)
인구 6만 찌아찌아족 공식문자로 한글 채택 - 한글;찌아찌아어;인도네시아;훈민정음학회;
In album "신문스크랩" by 김진숙   [Source]
View: 1859, Vote: 0, Scrap date: Resolution: 240x319

인구 6만 찌아찌아족 공식문자로 한글 채택

문화일보 2009-08-06
최영창기자 ycchoi@munhwa.com

문자가 없는 인도네시아 소수민족이 사라질 위기에 처한 자신들의 언어를 한글로 표기하기로 하고 초등학교 및 고등학교에서 한글로 표기된 교과서(사진)로 교육을 시작했다. 이에 따라 이번 프로젝트가 성공해 세계 곳곳에 ‘한글마을’을 만들어내며 한글이 한반도를 넘어 세계문자로 도약하는 계기가 될지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6일 훈민정음학회 등 관련 학계에 따르면 인도네시아 술라웨시주 부톤섬 바우바우시는 지난해 7월 훈민정음학회의 건의를 받아들여 이 지역에 거주하는 인구 6만여명의 소수민족인 찌아찌아족의 토착어인 찌아찌아어를 표기할 문자로 한글을 도입하기로 하고 이에 관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 이에 따라 시는 7월21일부터 찌아찌아족의 밀집지역인 소라올리오 지구의 초등학생 40여명, 인근 제6고등학교에 다니는 학생 140여명에게 한국어를 가르치고 있다.

바우바우시는 오는 9월 소라올리오 지구에 ‘한국센터’ 건물을 착공하는 한편 한글·한국어 교사를 양성해 한글 교육을 다른 지역으로 확대할 계획이다. 또 지역 표지판에 로마자와 함께 한글을 병기하고 한글로 역사서와 민담집 등을 출간하는 방안도 추진 중이다.

이전에도 한글 관련 학계에서 소수민족들에게 한글을 전파하려 시도했지만 이번 사례처럼 진전되지 못하고 실패로 끝나고 말았었다. 훈민정음학회장인 김주원(언어학) 서울대 교수는 “5년 정도 지나 찌아찌아족의 일상생활에서 한글이 얼마나 쓰이느냐가 한글 세계화 프로젝트의 성패를 좌우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글로 된 찌아찌아어 교과서를 편찬한 이호영(언어학) 서울대 교수는 “사실상 세계 처음으로 한글을 공식문자로 채택했다고 볼 수 있다”고 밝혔다.

최영창기자 ycchoi@munhwa.com


Tags   한글 찌아찌아어 인도네시아 훈민정음학회

login to add tags

Twitter Facebook Google-Buzz Digg StumbleUpon Linkedin eMail

Welcome, Guest
| Index | All Ablums | Login | Create Acount |
^o^
MOBILE HOME   help page   ANIMAL PHOTOS ^o^
Mobile version of www.iPhotoScrap.com